>질병정보>만성질환센터>고혈압>고혈압이란?
 
고혈압의 정의부터 치료,예방까지 고혈압에 관한 모든 정보를 제공해 드립니다.
 
고혈압이란? 과 관련된 정보
고혈압의 정의   고혈압의 원인  
고혈압의 예방   고혈압 FAQ  
고혈압의 기타 상식  

제목 : 고혈압의 정의

심장은 혈액을 전신에 보내주는 '펌프' 역할을 하고, 혈관은 혈액을 운반하는 '파이프' 역할을 합니다. 혈관은 심장에서 전신으로 혈액이 나가는 (대)동맥과 전신에서 심장으로 혈액이 들어오는 (대)정맥, 그리고 소동맥과 소정맥을 연결하는 그물 모양의 모세혈관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혈압이란 무엇인가요?

혈압의 발생
몸에는 펌프 역할을 하는 심장이 있습니다. 이 심장은 몸의 구석구석에 혈액를 보내주기 위해 대동맥이란 큰 혈관을 향해 혈액를 힘차게 내뿜습니다.
그런데 이렇게 내뿜어진 혈액들은 대동맥과 같이 큰 혈관에서 모세혈관쪽으로 점점 작은 혈관들로 갈라지기 때문에 저항을 받습니다. 즉, 고속도로가 끝나고 일반도로로 연결되는 길에서 한꺼번에 많은 차들이 몰리면 정체가 되는 것과 비슷한 이치입니다.

대동맥 안에서 혈액들의 진행이 저항을 받게 되면 이 힘은 대동맥의 벽을 밀게 됩니다. 혈압이란 이때 심장의 수축하는 운동과 혈관의 저항 양쪽 사이에서 생기는 것으로 혈관벽을 미는 힘(압력)을 혈압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즉, 혈압은 압력 펌프를 사용하여 적절한 압력으로 물을 보낼 때 필요한 수압과 같다고 할 수 있습니다

혈압은 120/80 이렇게 두 가지 숫자로 나타내는데 왜 그래요?

혈압은 동맥혈압, 모세관혈압, 정맥혈압 등으로 구별되는데, 보통 혈압이라고 하면 동맥혈압을 뜻할 때가 많습니다.
혈압을 말할 때 흔히 '최고는 얼마, 최저는 얼마'라고 하는데 최고혈압이란 심장이 수축하여 혈액을 내보낼 때 혈관이 받는 압력으로 이를 '수축기 혈압' 이라 하고, 최저혈압이란 혈액이 심장으로 들아올 때 혈관에 미치는 압력으로 '이완기(확장기) 혈압' 이라고 합니다. 혈압이 120/80 mmhg 라고하면 수축기 혈압이 120 mmhg 과 이완기 혈압이 80 mmhg 라는 이야기 입니다.

수축기 혈압이란 무엇인가요?
심장이 힘차게 수축할 때는 혈관벽을 미는 압력도 높아지겠지요? 이 때 혈관벽이 받는 압력이 수축기 혈압입니다.

이완기 혈압이란 무엇인가요?
심장이 수축하면서 피를 내뿜은 다음에 심장은 다음 수축을 위해 대동맥으로 나가는 문을 닫고 피를 심방으로부터 받아들입니다. 이를 이완기라고 하며 이때는 심실이 확장하여 혈액이 심장에서 혈관쪽으로 밀려나가지 않지만 동맥벽에 탄력이 있어 혈액을 압박하고 있으므로 혈압이 "0" 이 되지는 않습니다. 이때의 혈관벽이 받는 압력(혈압)을 이완기 혈압이라고 합니다.

고혈압이란 무엇인가요?
혈압이 높은 사람도 있고 낮은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연구결과 혈압이 높으면 높을수록 심혈관계질환으로 사망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즉, 혈압이 약 140/90mmhg 이상인 사람은 정상혈압인 사람에 비해 심혈관계 사망률이 약 2 배로 증가합니다. 따라서 고혈압은 수축기 혈압(최고혈압)이 140 mm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확장기 혈압 혹은 최저혈압)이 90 mmhg 이상인 경우를 말합니다. 예를 들어 혈압이 150/100 mmhg 이라는 말은 수축기혈압이 150 mmhg, 이완기혈압이 100mmhg 임을 의미하고 이 경우 고혈압에 해당합니다.

고혈압은 어떤 증세가 있나요?
고혈압은 일반적으로 뚜렷한 증상이 없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리고 증상의 정도와 고혈압의 높은 정도는 반드시 비례하지 않습니다. 따라서 대개의 경우 고혈압이 있어도 증상을 느끼지 못하고 생활하며 일부 환자에서 증상을 호소합니다. 개인차가 심하여 혈압이 아무리 높아도 아무런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가 하면 혈압이 조금만 올라가도 심한 증상을 호소하는 예도 있습니다.

대다수의 많은 환자들은 증상을 느끼지 못하고 생활하다 심각한 합병증이 생겨 고혈압이 있음을 알게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고혈압을 '소리 없는 저승사자', 또는 '침묵의 살인자' 라고도 부릅니다. 증상이 없더라도 혈압을 재 보기 전에는 고혈압이 있는지 없는지 알 수 없기 때문에 1~2년에 한번씩은 혈압을 측정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증상이 있는 환자들은 종종 '뒷머리가 띵하다', '어지럽다', '쉽게 피로해진다' 등의 증상을 호소합니다. 특히 정신적, 육체적 과로로 피로한 경우에 이러한 증상이 잘 나타납니다. 합병증이 발생한 이후에는 흔히 '몸이 붓는다', '숨쉬기가 곤란하다', '가슴이 아프다', '두통이 오고 잘 안 보인다' 고 호소하며, 뇌혈관의 합병증이 있는 경우에는 구토나 의식장애 등 더욱 심한 증상을 나타내게 됩니다.



ⓒ GC 헬스케어
 
 
  관련질병: 본 자료는 회원 전용 서비스 입니다.
따라서 먼저 로그인 해주시기 바랍니다.
만약 회원가입 전이시라면 회원가입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과목:
  회원님의 집(회사)근처 병원 :
  추천 건강검진:
 
 
 
13595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황새울로 246, 도담빌딩 A동 7층/ Tel: 02-2040-9100/ Fax: 02-2040-9101
(주)녹십자헬스케어 / 대표자: 전도규 / 사업자등록번호: 120-86-5595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강남-14520호
Copyright ⓒ GC healthcare Corp, All rights reserved.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이용안내 즐겨찾기 사이트맵